todonavi - 일본 문화 및 관광 정보 사이트

쿠폰
쿠폰
특히 잘하는
특히 잘하는
윤곽
윤곽
  1. 홈페이지
  2. 새로운
  3. 일본을 방문하고 외식 할 때 일식 레스토랑에 대해 알아야 할 사항

일본을 방문하고 외식 할 때 일식 레스토랑에 대해 알아야 할 사항

Written by D. Carnegie

Translated by Kim Hana

2021.2.12

 

해외에서는 볼 수없는 일식 레스토랑에는 특이한 서비스, 매너, 규칙이 많이 있습니다. 외식 할 때 일본 음식점에 대해 알아야 할 사항이 있습니다.

 

 

그들이 제공하는 물은 무료입니다 (겨울에도 차가운 물이 제공됩니다)

 

우리 나라의 많은 레스토랑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물이 무료로 제공됩니다.
기본적으로 냉수는 연중 내내 제공되지만 일부 레스토랑에서는 냉수 대신 따뜻한 차를 제공합니다.

 

 

오시보리 “물수건”이 제공되며 무료입니다.

 

일본의 많은 레스토랑에서 물수건이나 오시보리를 무료로 제공합니다. 손과 얼굴을 닦는 작은 타월이지만, 일본에서는 얼굴을 닦으면 이미 오지산 그룹에 속하고 더 이상 젊다 고 생각하지 않는다고합니다. 계절에 따라 뜨겁거나 차가운 수건이 준비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자카야에서는 직원이 보통 한 사람 한 사람에게 하나씩 나누어주기 때문에 많은 관광객에게 감동을줍니다.

 

 

 

이자카야에서는 오토시가 제공됩니다.

 

때로는 츠키다시라고도 불리는 오토시는 주로 일본 이자카야에서 제공되는 작은 접시 인 전채를 말합니다. 그 의미에 대한 몇 가지 이론이 있지만 주문한 때부터 음식이 나올 때까지의 시간을 다룬다 고합니다.

이자카야에서 술을 주문하면 전채 요리가 제공되고 주문하지 않아도 요금이 부과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자카야에서 먼저 음료를 주문합니다.

 

규칙은 아니지만 이자카야에서는 일반적으로 음료가 먼저 주문됩니다. 직원이 먼저 음료 주문을 받으러 와서 “음료는 이미 결정 했습니까?”라고 묻습니다. 또한 대부분의 일본인은 첫 주문으로 맥주를 주문하며 “우선 맥주”라는 문구도 있습니다.

 

 

타베호다이 ~ 노미호다이 ・ 뷔페 · 음료 뷔페 서비스 있음

 

일본에는 타베호다이 “뷔페”와 노미호다이 “음료 뷔페”서비스를 제공하는 레스토랑이 있습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정해진 요금과 제한된 시간에 원하는만큼 먹고 마실 수 있습니다.

이자카야, 야키니쿠 레스토랑, 스시 레스토랑 등 다양한 곳에서 이러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다다미가있는 곳에서 신발을 벗으세요

 

일식 레스토랑과 이자카야에서 테이블 외에 일본식 좌석과 다다미 방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다미 공간에 들어가기 전에 신발을 벗을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입구에서 신발을 벗고 전용 신발 상자에 넣은 다음 식당으로 들어가야하는 식당도 있습니다. 이 경우 신발장에서 열쇠를 꺼내 자리로 가십시오. 열쇠를 분실하지 않도록주의하십시오.

 

 

 

팁 필요 없음

 

기본적으로 일본에는 문화가 없습니다.

많은 레스토랑은 서비스 요금을 부과하지 않지만 고급 레스토랑에서는 추가 할 수 있습니다.

 

 

식당에 음식을 가져 오지 마십시오

 

대형 쇼핑 센터의 푸드 코트 등의 식품을 반입 할 수있는 곳이 있습니다 만, 기본적으로 음식점이나 술집에서 음식과 음료를 가지고 해석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레스토랑에서 마지막 주문을 알려드립니다.

 

많은 이자카야에서는 음식과 음료 주문 시간이 영업 시간과 별도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직원은 항상 일정을 확인하고 최종 주문을받습니다. 그 이후에는 매장이 열려 있어도 더 이상 주문할 수 없습니다.

 

 

풍습과 맛있는 요리법이있는 일본.

 

이 기사에 소개 된 규칙과 서비스는 일본 고객에게는 일반적입니다. 당신이 아름다운 나라를 방문하면 이러한 문화를 체험 할 수 있습니다. 이 정보는 일본의 식문화를 만끽하는 데 도움을 바랍니다.

 

 

 

| 추천 상품

 

 

 

| 추천 기사

 

일본라면! 이 맛있는 요리에 대한 종류와 자세한 설명.

 

 

 

 

 

 

Written by D. Carnegie

Translated by Kim Hana

 

 

이 기사의 정보는 보도 및 기사 작성 당시의 최신 정보입니다.

 

 

 


・ todonavi